그랜드 좀티엔 팰리스 호텔 (Grand Jomtien Palace Hotel)

356 Jomtien Beach Road, 좀티엔, 파타야, 태국 20150 - 숙소 위치 확인

좋음 7.3
100% 생생리뷰 992건

[최대 30% OFF] 회원 특가 상품을 만나 보세요!

그랜드 좀티엔 팰리스 호텔 살펴보기

숙소 설명

파타야에 방문하실 때, 그랜드 좀티엔 팰리스 호텔에서 집에있는 듯한 편안함과 그에 맞는 최상의 서비스를 느껴보세요. 도심에서 7 km 떨어져 있으며 공항에서는 133 km 거리에 있어 이 4성 호텔에 매년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합니다. 도시의 중요 명소인 Jomtien Beach, 왕립 노르웨이 영사관, 왕립 덴마크 영사관 같은 곳도 방문하실 수 있어 호텔의 위치가 맘에 들으실 것 입니다.

파타야에 위치한 호텔의 장점은 비할데 없는 서비스와 오락 시설이 마련되어 있는 것입니다. 손님들을 위해 편리한 24시간 경비 서비스, 일일 청소 서비스, 택시 서비스, 티켓 서비스, 24시간 프런트 데스크 등을 호텔에서 제공합니다.

그랜드 좀티엔 팰리스 호텔 고유의 분위기가 모든 객실에 반영되어 있습니다. 또한, 평면 TV, 무료 차, 무료 웰컴 드링크, 슬리퍼, 소파 등이 대부분의 객실 내에 구비가 되어 있습니다. 호텔에서 피트니스센터, 사우나, 실외 수영장, 마사지, 키즈풀 같이 독특한 여가를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많이 있습니다. 파타야에서 당신이 편안하고 편리한 숙소를 찾으신다면, 그랜드 좀티엔 팰리스 호텔 숙박 시설이 집처럼 편안한 공간을 만들어줄 것 입니다.
더보기 숨기기

숙소 시설 및 서비스

인터넷

  • Wi-Fi (공공 장소)
  • Wi-Fi (무료/전 객실)

이동 편의 시설/서비스

  • 주차장
  • 택시 서비스

액티비티 및 레저 활동

  • 마사지
  • 사우나
  • 실외 수영장
  • 여행 안내소
  • 정원
  • 티켓 서비스
  • 피트니스센터

식음료 시설/서비스

  • 24시간 룸서비스
  • 레스토랑
  • 룸서비스
  • 바(Bar)
  • 커피숍
  • 풀사이드 바

서비스 및 편의 시설

  • ATM
  • TV 시청 공용 라운지
  • 드라이 클리닝
  • 상점
  • 세탁 서비스
  • 신문
  • 안전 금고
  • 여행 가방 보관
  • 일일 청소 서비스
  • 컨시어지 서비스
  • 환전
  • 흡연 공간

아동용 시설/서비스

  • 베이비시팅 서비스
  • 아동용 수영장

출입/접근 서비스

  • 24시간 경비 서비스
  • 24시간 프런트 데스크
  • 반려동물 동반가능
  • 엘리베이터

숙소에서 사용 가능한 언어

  • 영어
  • 태국어
더보기 숨기기

정책

유아 및 아동 간이침대 사용안내
유아 0-2세 무료로 숙박이 가능합니다. 단, 아기침대를 따로 요청하는 경우 추가 요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아동 3-11세 간이침대를 추가할 필요없이 무료로 숙박이 가능합니다.
  • 11세 초과 투숙객은 성인으로 간주합니다.
  • 각 객실의 수용 인원 정보를 확인하여 간이침대 사용 가능 여부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객실을 5개 이상 예약하실 경우 다른 이용 조건이나 정책이 적용될 수 있습니다.
더보기 숨기기

상세정보

객실 전압(V): 220
공항까지 소요시간(분): 120
공항까지의 거리: 133 km
도심까지의 거리: 7 km
레스토랑 수: 4
숙소 건축 년도: 1993
체크아웃 마감시간: 12:00 PM
체크인 시작시간: 02:00 PM
총 객실 수 : 368
총 층수: 14
더보기 숨기기

아고다 이용회원 100% 생생리뷰

여행자 유형 선택
좋음



이용후기 992개
  • 숙소 청결 상태 7.1
  • 부대시설 6.4
  • 위치 8.1
  • 객실의 편안함 7.3
  • 직원 태도 7.2
  • 가격 대비 만족도 7.3
  • 음식 및 레스토랑 7.0
정렬 기준

MyoungJu / 대한민국
유아/아동 동반 가족
슈페리어 사이드 씨뷰
숙박: 2012년 12월 | 2박
모든것을 아끼는 호텔..
가격 대비 모든 것을 아끼는 호텔임..
일단 호텔에 가면 그 호텔에 묵게 하는 것이 아니고, 저 뒷편에 빌라에 묵게 합니다. 3층 짜리 빌라라서 그런지 엘리베이터 없습니다. 저희는 아가랑 짐이 많아서 나쁜 조망 감수 하고 걍 1층 묵습니다. 신랑이랑 뜨거운 차를 즐겨 마셔서 커피포트를 찾으니 없습니다. 프론트 요청하니 없답니다.. 덴장... 뜨거운 물은 가져다 준 다기에 요청하니 전화 한지 한시간도 훨씬 지나 보온병에 담아다 줍니다... 욕실에는 샴푸 린스 면봉 헤어캡만 달랑... 남편 면도기 사러 편의점 갑니다. Wifi.. 하루 사용 비용.. 350바트.. 거진 만원 꼴입니다. 방콕 카오산 하루 30 바트 wifi 정말 그립습니다.. 전면 창문에 제법 넓은 베란다... 저희 가족 에어컨 싫어 해서 창문 열어 놓고 자연풍에 잠들고 싶은데.. 모기 때문에 창문 열수가 없습니다. 아 방충망 좀 만들어 놓지... 아침.. 저 가짓수 많은 거 안 좋아합니다. 먹을 만한거 몇개만 있는게 좋습니다. 여기는 가짓수 안 많은데.. 먹을 만한것도 없습니다. 그럴일도 없겠지만 야박하게.." 음식 싸가지고 가는 사람은 벌금 얼마다.. 절대 식당외 반출하지 마라" 야박하게 써 있어요.. 암튼 참 많이 웃었습니다. 어이 없어서 저희가 급하게 고르느라 대충 골라는데... 여긴 아니니깐... 생각 많이 하세요.. 참.. 수영장은 넓습니다. 근데.. 베드라던가.. 양산 이라던가.. 이런게 오래된 느낌이 물씬.. 전체적으로 장사가 안되어서 인지.. 시설 재 투자가 안되는 것 같고.. 직원들도 야박하고..
작성일: 2013년 1월 2일 수요일

Frank / 독일
출장 및 비즈니스
탑 디럭스 씨뷰
숙박: 2016년 9월 | 5박
Thats the worst hotel I ever stayed
After travel the world and having spend more than 1000 nights in hotels around the world this whas one of the worst places I ever stayed. I booked the highest grade of room, 12 floor,sea view. After check in I found out that the room had only old standard electr.plugs with two poles. Despite all my devices are Asian plug standard I couldnt use any of them. Claiming at the reception and asking for an adapter, surprinsingly I got the advice to buy one at the shop outside. 4 star hotel. After long discussion and complain I got an extension plug. Back to the room I had to discover that there was no power on the wall socket. Electrician came but was unable to fix it. Furtheron I went to the bathroom. Old interior, dirty toilet and no cold water at the basin. Water was so hot that it burned my hand. Maintenance got called in to fix it. Aircon couldnt be adjusted and it got so cold while running that u had to switch on and off manually to control temperature. Next surprise, the hotel wasnt able to organize or call a taxi cab. They advised to use the Songtau. I tried to make them clear that I dont want use a Songtau hut a normal taxi. Hopeless. What a messy service. Next surprise: warning sign inside the lift, not to take breakfest between 8.00am and 9.30am due to hotel cannot provide sufficient service. That was the original wording. Can you imagine that? A 4 star hotel cannot provide sufficient BF service while the main BF time ? The next morning I learned why. Hundreds of Chinese people crowding breakfest area,lobby and every other space availble inside and outside the hotel, waiting with a bunch of lagguage to enter their buses. While I was trying to escape I recognized that about 10 big buses waited outside to get the crowd boarded. It was just awful. Finally I checked out one day erlier despite having paid the ful amount but being happy to leave that place behind me. My recommendation: Stay away there.
작성일: 2016년 9월 11일 일요일

thi / 베트남
그룹 여행객
슈페리어 샬레 가든뷰
숙박: 2016년 7월 | 1박
good location
Big room
작성일: 2016년 8월 27일 토요일

David / 영국
커플
슈페리어 샬레 가든뷰
숙박: 2016년 8월 | 2박
Could have been more!!
We stayed in a chalet.. A chalet room these are located way down the back about 300m from the main hotel. The room smelt musty, wooden rooms do and i must admit im not a fan of this style. we bought an air freshener but it still wasn't quite enough. There was no lift for any of the floor although the building looked nice we felt let down given the price. Other cons include, only allowing 1 device on the free wifi.. this isnt 1990, we have telephones and tablets and i have a work computer (2 a minimum would have help me and the missus out). when we made it to breakfast it was another let down. no bacon, no eggs. If you are a fan of Asian breakfasts then its probably nice, but not for me. The stand out best part was a great swimming pool, as most people stayed in the main hotel we had a great pool mainly to ourselves. The staff are OK and professional. After this we moved to spa guest house at a quarter of the cost and at least 5 times better (see our review). Overall if the price was 1500 Baht then it would rank higher but this is supposed to be a top notch hotel. Pleasant stay, walk too far to room, poor wifi, poor breakfast, musty wooden smelling room (Chalet Room). Would not book a return to this hotel.
작성일: 2016년 8월 12일 금요일

Johnny / 덴마크
커플
슈페리어 샬레 가든뷰
숙박: 2016년 7월 | 4박
Johnny DK
Good hotel - lovely big and clean rooms breakfast OK really good food hygiene and the staff very kind and helpfull
작성일: 2016년 8월 9일 화요일

MOHAMMED / 인도
유아/아동 동반 가족
디럭스 씨뷰
숙박: 2016년 7월 | 7박
Location
Great location .. THe rooms facing the ocean on higher floor was fantastic ! Will visit again An advise - be weary of the watersport activities handlers as their safety equipment and standards are a matter of concern
작성일: 2016년 7월 29일 금요일

Wichai / 태국
유아/아동 동반 가족
슈페리어 샬레 가든뷰
숙박: 2016년 7월 | 1박
Not like what I expected with this price
I decided to visit Pattaya on Sunday morning for a reunion with my friends from Vietnam. In fact, Pattaya is only 3 hours away from Bangkok I could have just driven to Pattaya in the early morning to meet them but I decided to go to Pattaya on Saturday night after work so our family do not have get up too early. So I decided to browse the hotel in Agoda web site. There were plenty of hotels available even it was the last minute with cheap prices starting from 700+-1500+ baht. Even we did not really require any fancy facility since we just wanted a nice room to stay over night and would leave around 9AM in the morning. I decided to choose not so cheap a hotel with a decent price expecting a comfortable place for my family. I finally decided to choose this hotel with the price double I planned to pay expecting better facilities than the budget hotel. Upon arriving at the hotel in Pattaya, the front desk at the front building told us that the room we reserved was in the back wing behind the front building. So I drove a few hundred meters to the back wing. It was the old 3-storey building. The building and the room look aged but clean enough. What I liked: - The room was spacious and we could fill in 2 adults and 2 children comfortably. - Since it was far away from the main street it was so quiet for sleeping soundly at night. What we don't like: - There was no tooth brush provided in the room. We forgot the children's so we ask if the front desk if hotel could provide them but they said no. I was surprised that this hotel was rated 4 stars. - The building and the room looked like aged and dark. - The worst thing was the breakfast. Nothing were interesting and looked like it was cooked and left for a few hours. The stir fried vegetable looked pale and untastful. What were good were the fresh cooked eggs and yogert with water melon and pineapple. The chicken rice porridge tasted OK but we hardly find any chicken meat. In o
작성일: 2016년 7월 20일 수요일

Chee / 말레이시아
커플
디럭스 더블 / 트윈룸 (씨뷰)
숙박: 2016년 6월 | 2박
Nice location by the beach
The bed is very old and hard. The breakfast is not satisfactory. Is an old hotel with no refurbishment but staff is nice. ok to stay short term for 1 or 2 days. The beach front is nice but far away from Pattaya main night life.
작성일: 2016년 7월 11일 월요일

keith / 호주
개인 여행자
슈페리어 사이드 씨뷰
숙박: 2016년 7월 | 3박
Hotel
This hotel was very busy , the staff most times run off there feet , they have not much time for you . On arrival they wanted to charge me for wifi , I told them it says free wifi on booking. After some discussion I got the wifi free . It was terrible , sometimes it worked and very slow . This was the worst hotel I've stayed in for a long time. I do not recommend this hotel.
작성일: 2016년 7월 6일 수요일

Jakob / 덴마크
유아/아동 동반 가족
탑 디럭스 씨뷰
숙박: 2016년 6월 | 8박
Awfull
Not worth the price, they say its 4 * but we'd rate it somewhere between 2-3 location is about only thing it has, and similar locations can be found cheaper easily
작성일: 2016년 7월 2일 토요일



1

멤버십 프로그램 선택하기

포인트맥스
언어
멤버십 A 멤버십 A
멤버십 B

메뉴에서 포인트맥스 클릭 후 원하는 멤버십 프로그램을 선택합니다.

2

포인트맥스 객실 선택하기

Hotel Room A
객실 정보
적립
5,000 포인트

포인트맥스 객실 예약 시 적립되는 포인트를 확인합니다.

3

멤버십 프로그램 회원 번호 입력하기

여권 발행 국가
멤버십 프로그램 회원 번호
1234

예약 페이지에서 멤버십 프로그램 회원 번호를 입력합니다. 숙소 체크아웃 후 해당 포인트가 선택한 멤버십 프로그램 계정에 적립됩니다.

멤버십 프로그램을 선택해 적립을 시작하세요.